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수도권 빌라 100채 '전세사기'... 경찰, 도피한 20대 추적해 구속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3.06.01 14:41:22
조회 41 추천 0 댓글 0

[파이낸셜뉴스] 서울과 인천, 경기 등에 빌라 100여채를 보유한 채 임차인들에게 보증금을 돌려주지 않고 잠적·도피 생활을 이어오던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본지 2023년 5월 4일자 1면 참조)
1일 경찰에 따르면 경기남부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사기 혐의를 받는 20대 임대인 김모씨를 구속해 수사 중이다.

수도권 서부를 중심으로 빌라 100여채를 보유한 김씨는 임대차 계약이 만료됐는데도 임차인들에게 별도의 설명 없이 보증금을 돌려주지 않고 잠적한 혐의를 받는다.

이후 도피 생활을 이어오던 김씨는 경찰 추적 끝에 지난달 26일 전남 나주에서 체포됐다.

김씨 관련 보증금 미반환 신고는 현재까지 19건 접수됐으며, 파악된 피해액은 38억원에 이른다. 경찰이 자체 조사한 피해자도 현재까지 60여명이 더 있어 피해 규모는 훨씬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경찰은 김씨가 임차인이 지불한 임대차 보증금으로 다른 주택을 매입하는 계약을 동시에 진행해 돈을 한 푼도 들이지 않고 주택 소유권을 취득하는 일명 '무자본 갭투자'를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김씨의 범행을 도운 브로커 2명에 대해서도 조사를 이어가고 있다.

관련해 피해자들은 "김씨가 본인을 명의만 빌려준 '바지 임대인'이라고 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파악된 피해 규모가 늘고 있는 만큼 공범도 추가될 가능성이 높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규모가 파악된 것보다 더 많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wongood@fnnews.com 주원규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DJ DOC 멤버, 충격 근황 "신용불량자 되고 19세 연하 아내와..."▶ 개그맨 박명수, 정부에 쓴소리 "국민들 힘드니까..." 무슨 일?▶ "월급 1000만원 드릴테니 전북서 50대男과.." 소름돋는 채용공고▶ '회당 출연료 2억' 배우, '내 집 마련' 19년 걸린 뜻밖의 이유▶ "사람이 떠 있다" 평화의댐서 숨진 채 발견 된 60대..알고보니



추천 비추천

0

고정닉 0

0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sns에 가장 미쳐사는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3/09/18 - -
6123 일가족 5명 서울·김포서 숨진 채 발견…생활고 비관 유서 발견(종합)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40 0
6122 일가족 5명 각기 서울·김포서 숨진 채 발견…경찰 수사(1보)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17 1
6121 [속보]서울·김포서 일가족 5명, 숨진 채 발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26 1
6120 “동의 하에 했다”, 여친 머리밀고 침뱉은 바리깡 폭행남[김은정 변호 [67]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5823 5
6119 고독사·빈곤·질병에 노인은 괴롭다..양질의 일자리 어디없나요 [23]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2882 5
6118 [단독]변호인 구인난 겪던 '대북송금 ' 이화영 새 변호인 선임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41 0
6117 '상봉역 칼부림 사건' 가해자 도주 3시간 만에 검거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69 0
6116 음주 뺑소니 혐의 40대男, 인근서 잠들어 현행범 체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31 0
6115 신촌역 주차장서 차량 추락…운전자 병원 이송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43 0
6114 경찰, 어린이집 100개소 확충 추진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46 0
6113 서울 상봉역 흉기난동 후 도주...70대 남성 부상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30 0
6112 검사 줄사표에...법무부, 추가 인사 단행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40 0
6111 'PF 대출로 40억 꿀꺽'...새마을금고 전현직 직원들 실형 [9]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722 4
6110 '폭행·흉기 위협' 정창욱, 선고 연기…法 "피해 회복 노력하라"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24 0
6109 검찰, '허위 인터뷰 의혹' 관련 대장동 초기 사업자 소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23 0
6108 '평검사 탄핵' 헌정 사상 첫 국회 통과...檢 "절차 따라 수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27 0
6107 검찰, '백내장 수술 알선' 수백억대 매출 안과 원장·브로커 불구속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23 0
6106 검찰, '채용비리 의혹' 중앙선관위 압수수색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5 0
6105 [속보] 검찰, '채용비리 의혹' 중앙선관위 압수수색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26 0
6104 '선거법 위반' 박강수 마포구청장 벌금 90만원…"직위 유지"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8 0
6103 김명수 대법원장 퇴임사…"'좋은 재판' 위한 저의 여정은 끝"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25 0
6102 '국회 흉기난동' 50대女, 구속송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21 0
6101 '연 1000% 이자에 나체사진' 불법대부업체 일당 6명 검거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31 0
6100 '백현동·대북송금 의혹' 이재명, 이르면 26일 구속 결론 [15]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724 14
6099 [속보] '백현동, 대북송금 의혹' 이재명 26일 영장심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5 0
6098 "전도사도 근로자"…대법, '임금체불' 목사 벌금형 확정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9 0
6097 망치로 자물쇠 훔쳐 달아난 70대 노인...벌금형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6 0
6096 [2023 사법연감] 압수수색 영장 청구 40만건 육박…발부율 9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3 0
6095 '상습 마약' 유아인, 두 번째 영장도 기각…法 "구속 필요성 부족"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93 0
6094 경찰청, 울산·강원·충북경찰청에 경찰특공대 창설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22 0
6093 '허위 세금계산서 발행해 징역 4년' 세무공무원에 검찰 항소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35 0
6092 '해외 도피' 유아인 지인 유튜버, 출국 직전 자금 받아 당일 출국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37 0
6091 '이재명 체포안' 가결에 망연자실한 지지자들...국회 진입 시도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39 0
6090 '체포동의안 가결' 이재명, 이르면 추석 전 구속심사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28 0
6089 '유상증자 참여로'...뇌물 혐의 받는 국세청 간부 송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4 0
6088 이재명 체포동의안 가결에...檢 수사 탄력받나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25 0
6087 "나 검사인데"...태국·아이티 국적 보이스피싱 일당 검거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7 0
6086 강제추행에서 '항거곤란' 폐기…40년 만에 판례 변경[서초카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20 0
6085 이재명, '허위사실 공표 혐의' 재판도 3주 연기…단식 여파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26 0
6084 'SG 폭락 사태' 시세조종 가담 은행원·증권사 간부 구속기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6 0
6083 경찰, 심야 집회 금지·불법 집회 해산 조치 추진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5 0
6082 대법 "무기계약직은 '사회적 신분' 아냐"…차별처우 소송 최종 패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9 0
6081 이은해 무기징역, '부산 돌려차기' 20년...강력범 철퇴 내린 대법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27 1
6080 "빨리 와" 아내 재촉에 집·차 때려부순 남편 실형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35 0
6079 '무면허·음주측정 거부' 벤틀리男 구속 송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7 0
6078 "검찰독재타도" vs "구속하라"…'이재명 체포안' 앞두고 아수라장 [6]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328 3
6077 [기자수첩]경찰 기강 해이, 윤희근 반성 필요하다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4 0
6076 [속보]대법, 강제추행죄 판단기준 변경…“유형력 행사면 충분”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9 0
6075 '가결 vs 부결'...'이재명 체포안' 표결 앞두고 아수라장 된 국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2 0
6074 경실련 "지방의원 10명 중 1명, 1년간 조례 발의 0건"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12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